최양업 신부 생애

가경자 하느님의 종 최양업 토마스 신부의 생애를 소개합니다.

1821년 3월 1일 충청도 홍주 다락골의 새터(지금의 충남 청양군 화성면 농암리)에서 성 최경환(崔京煥, 프란치스코)과 이성례(李聖禮, 마리아)의 6형제 중 장남으로 출생.
* 부친 최경환의 보명(譜名)은 ‘영눌’ (榮訥), 일명 ‘영환’ (永煥) 또는 ‘치운’.
1832년경 부친을 따라 고향을 떠난 뒤 서울의 낙동(駱洞, 지금의 회현동) 과 여러 지방을 거쳐 과천의 수리산(修理山) 뒤뜸이(현 경기도 안양시 안양4동의 담배촌)에 정착.
1836년 2월 6일 모방(Maubant, 羅伯多祿) 신부에게 신학생으로 간택되어 서울의 신부 댁에 도착. 라틴어 수업 시작.
* 3월 14일 : 동료 최방제(崔方濟, 프란치스코)가 모방 신부 댁에 도착.
* 7월 11일 : 동료 성 김대건(金大建, 안드레아)이 모방 신부댁에 도착.
1836년 12월 3일 동료 신학생들과 함께 모방 신부가 바라보는 가운데 십자가 앞에서 성서에 손을 얹고 순명과 복종 서약을 함.
성 정하상(丁夏祥, 바오로), 성 조신철(趙信喆, 가롤로) 등의 인도를 받아 변문(邊門)으로 출발.
1836년 12월 28일 조선 입국을 위해 봉황성 책문(柵門)에 와있던 샤스탕(Chastant, 鄭牙各伯) 신부와 만남.
1837년 6월 7일 중국 대륙을 남하하여 마카오에 도착. 이후 파리외방전교회(M. E. P.) 극동 대표부(대표 : 르그레즈와 신부) 구내에 임시로 설립된 조선 신학교에서 칼레리(M. Callery) 교장 신부, 르그레즈와(P. L. Legregeois), 리브와(Libois) 스승 신부 등에게서 수학.
* 그 후 르그레즈와 신부가 교장을 맡았고, 임시로 마카오에 머무르던 데플레슈(M. Desfleches) 신부가 신학생들을 잠시 지도함.
* 11월 27일 : 동료 신학생 최방제(프란치스코)가 열병으로 사망.
* 1838년 8월 14일 : 페레올(Ferreol, 高)신부가 계승권을 가진 조선대목구의 부주교로 임명됨(1843년 초에 가서야 교황의 칙서를 전달받음).
1839년 4월 6일 마카오의 민란으로 인해 칼레리, 데플레슈 신부 등과 함께 다시 마닐라로 피신한 뒤, 도미니코 수도회의 원장 초청으로 롤롬베이(Lolombey) 농장에서 수학.
* 9월 12일 : 부친 최경환(프란치스코), 기해박해(己亥迫害)로 서울에서 옥사 순교.
* 9월 21일 : 제2대 조선 대목구장 엥베르(Imbert, 范世亨) 주교의 순교로, 페레올 주교가 조선 대목구장을 승계함.
1839년 11월 마카오로 귀환.
* 1840년 1월 31일 : 모친 이성례(마리아), 서울 당고개[堂峴]에서 참수로 순교.
1840년 1월 8일 매스트르(Maistre, 李) 신부가 마카오에 도착. 신학생들의 지도를 함께 맡음.
1841년 11월 철학 과정 이수, 신학 과정 입문.
* 1842년 2월 15일 : 동료 김대건(안드레아), 매스트르 신부와 함께 세실(Cecille) 함장이 이끄는 프랑스 함대의 에리곤(l'Erigone)호에 승선하여 마카오 출발.
1842년 4월 26일 마카오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첫 번째 서한).
1842년 7월 17일 만주 선교사 브뤼니에르(de la Bruniere) 신부와 함께 프랑스 군함 파보리트(la Favorite) 호에 탑승하여 마카오를 출발.
1842년 8월 27일 양자강(楊子江) 인근의 오송(吳淞) 항에 도착. 8월 31일경에 동료 김대건과 상봉.
1842년 9월 10일 브뤼니에르 신부와 함께 파보리트 호에서 하선하여 중국인 신자 범(范) 요한의 안내로 황세흥(黃世興)의 집에서 유숙.
1842년 9월 11일 범 요한의 안내로 영국 배를 이용하여 상해의 강남 대목구장 베시(Besi) 주교와 만남.
* 9월 17일 : 매스트로 신부와 김대건이 상해 도착.
1842년 10월 2일 베시 주교의 주선으로 브뤼니에르 신부, 매스트르 신부, 동료 김대건, 범 요한 등과 함께 창가루 섬으로 출발.
1842년 10월 12일 창가루 섬을 출항(첫 번째 탐색 여행).
1842년 10월 22일 요동(遼東) 반도의 남단인 태장하(太莊河) 해안에 도착. 이튿날 범 요한이 하선하여 보낸 그 지방의 회장 두(杜) 요셉과 함께 하선하여 세관으로 감.
1842년 10월 25일 백가점(白家店) 교우촌의 두 요셉 회장 집에서 유숙.
* 백가점 : 태장하 인근, 즉 훗날 선교사들의 조선 입국 거점이 된 차쿠 이웃에 있던 교우촌.
1842년 11월 3일 매스트르 신부, 김대건 등과 이별, 브뤼니에르 신부와 함께 요동 반도 북단에 있는 개주(蓋州) 부근의 양관(陽關) 교우촌으로 감.
1842년 11월 페레올 주교가 있는 소팔가자(小八家子) 교우촌으로 가서 신학 공부를 계속.
* 소팔가자 : 길림성(吉林省)의 장춘(長春) 서북쪽 사평(四平) 인근에 있던 교우촌.
* 1843년 초 : 페레올 주교가 교황 그레고리오 16세의 칙서를 받고 비로소 제3대 조선 대목구장에 임명된 사실을 알게 됨.
* 3월 : 조선 입국로를 탐색하던 김대건이 백가점에서 소팔가자로 거처를 이전.
1843년 3월 부친 최경환(프란치스코)과 모친 이성례(마리아)의 순교 소식을 듣게 됨.
1843년 12월 31일 개주의 양관에서 있는 제3대 조선 대목구장 페레올 주교의 성성식(만주 대목구장 Verrolles 주교 집전)에 참석.
1844년 1월 14일 매스트르 신부와 함께 소팔가자로 귀환하여 신학 공부를 계속.
* 1월 말 : 페레올 주교가 소팔가자로 귀환.
* 4월 : 조선의 동북쪽 입국로 탐색에 실패한 김대건이 소팔가자로 귀환.
1844년 5월 19일 소팔가자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두 번째 서한).
1844년 4월~12월 신학 공부를 계속하면서 삭발례로부터 제 1~5품까지 받음.
1844년 12월 10경 김대건과 함께 부제로 서품됨.
* 6월 4일 : 김대건 부제, 서울에서 제물포를 거쳐 상해로 건너 감.
* 8월 17일 : 김대건 부제가 금가항(金家港) 성당에서 페레올 주교로부터 사제 서품.
* 10월 12일 : 페레올 주교, 다블뤼(Daveluy, 安敦伊) 신부, 김대건 신부가 충청도 황산포(黃山浦) 나바위[羅岩]를 거쳐 조선 입국에 성공.
1846년 1월 말 매스트르 신부와 함께 조선 입국을 위해 훈춘(琿春)으로 감(두번째 탐색 여행).
1846년 2월 중순 두만강 국경 마을에서 개시(開市)를 기다리던 중, 만주 관헌에 체포되었으나 이틀만에 석방됨. 매스트르 신부와 함께 소팔가자로 귀환하여 신학생들을 지도함.
* 6월 5일 : 김대건 신부가 해로를 개척하던 중 순위도(巡威島) 등산진(登山鎭)에서 체포되어 해주(海州) 감영, 서울 포도청으로 압송됨.
* 9월 16일 : 김대건 신부가 서울 새남터에서 군문효수로 순교. 조선에서 병오박해(丙午迫害) 발생.
1846년 12월 22일 심양(瀋陽)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세 번째 서한).
1846년 12월 말 매스트르 신부와 함께 변문을 통해 입국하려다 박해 소식을 듣게 됨. 조선 교회에서 보낸 밀사들의 만류로 입국을 포기하고, 파리외방전교회 극동 대표부로 출발(세 번째 탐색 여행).
1847년 초 파리외방전교회 극동 대표부가 이전된 홍콩에 도착. 1839년과 1846년의 박해로 순교한 순교자들의 행적을 라틴어로 번역.
1847년 4월 20일 홍콩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네 번째 서한).
1847년 7월 28일 매스트르 신부와 함께 라피에르(Lapierre) 함장이 이끄는 군함 글로와르(la Gloire) 호와 빅토리외즈(la Victorieuse) 호를 타고 홍콩을 출발(네 번째 탐색 여행).
1847년 8월 10일 조선 고군산도(古群山島) 부근에서 난파하여 섬에 상륙, 조선에 남고자 하였으나 라피에르 함장이 이를 거절함.
1847년 8월 26일 상해 도착.
1847년 9월 30일 상해에서 르그레즈와 스승신부에게 서한 발송(다섯 번째 서한).
1849년 4월 15일 사백 주일에 예수회 회원이자 강남 대목구장인 마레스카(Maresca) 주교에 의해 사제로 서품됨.
1849년 5월 매스트로 신부와 함께 중국 배를 타고 백령도(白翎島)를 통한 조선 입국을 시도하였으나 실패하고 상해로 귀환(다섯 번째 탐색 여행).
1849년 5월 12일 상해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여섯 번째 서한).
1849년 5월 상해를 출발하여 요동으로 감. 만주의 부주교인 베르뇌(Berneux, 張敬一) 신부 아래서 성직 수행.
1849년 11월 3일 요동으로 온 매스트르 신부를 만남.
1849년 12월 3일 페레올 주교의 명으로 매스트르 신부와 함께 조선 입국을 시도. 매스트르 신부와 헤어져 단신으로 입국에 성공(여섯 번째 탐색 여행. 13년 만에 귀국). 서울에서 하루를 유숙한 뒤 다블뤼 신부에게 가서 병자 성사를 주고, 충청도로 가서 페레올 주교를 만남.
1850년 초~6월 용인 한덕골(경기도 용인군 이동면 묵리)에서 아우들을 만난 뒤 순회 전교 활동(5개 도 5천리). 신자 3,815명 방문, 2,401명 고해성사, 1,764명 영성체, 어른 181명과 어린이 94명 영세, 316명 보례, 278명의 예비 신자, 어린이 455명 임종 대세, 간월(경남 울주군 상북면 등억리) 교우촌 방문.
1850년 10월 1일 도앙골(충남 부여군 충화면 지석리)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일곱 번째 서한).
1850년 10월~1851년 6월 순회 전교 활동.
1851년 초 매스트르 신부의 입국을 도우려 신자들을 보냈으나 실패함.
1851년 10월 15일 절골(충북 진천군 백곡면 용덕리)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여덟 번째 서한).
* 1852년 8월 : 매스트르 신부, 고군산도를 거쳐 입국에 성공.
* 1853년 2월 3일 : 페레올 주교 선종 후 미리내에 안장됨.
* 1854년 3월 : 쟝수(Jansou, 楊) 신부 입국. 6월 18일에 둠벙이(충남 공주군 신하면 조평리)에서 사망.
1854년 3월 쟝수 신부가 타고 온 배편으로 페낭(Pinnang) 신학교로 가는 신학생 3명을 태워 보냄.
1854년 9월 서한 작성(아홉 번째 서한. 분실됨).
1854년 11월 4일 동골(충북 진천군 백곡면 양백리 혹은 진천읍 문봉리)에서 리브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 번째 서한).
* 1854년 8월 5일 : 만주교구의 베르뇌 부주교가 제4대 조선대목구장에 임명됨
* 12월 27일 : 베르뇌 주교, 만주 대목구장 베롤 주교 집전으로 주교 성성식.
1855년 10월 8일 배론(충북 제천군 봉양면 구학리) 신학교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한 번째 서한).
* 1856년 3월 27일 : 베르뇌 주교, 프티니콜라(Petitnicolas, 朴) 신부, 푸르티에(Pourthie, 申) 신부 등이 함께 조선 입국에 성공.
1856년 9월 13일 소리웃(경기도 교우촌)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두 번째 서한).
1857년 3월 25일 서울에서 있는 다블뤼 신부의 보좌 주교 성성식 참가.
1857년 3월 26일 한국 최초의 교구 성직자 회의에 참석.
* 3월 29일 : 페롱(Feron, 權) 신부가 서울에 도착.
1857년 9월 14일 불무골(풀무골, 충북 진천군 백곡면 갈월리)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세 번째 서한).
1857년 9월 15일 불무골에서 리브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네 번째 서한).
1858년 10월 3일 오두재(전북 완주군 소양면 대흥리 혹은 경북 상주군 모동면 수봉2리)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다섯 번째 서한).
1858년 10월 4일 오두재에서 리브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여섯 번째 서한).
1859년 10월 11일 안곡(경북 선산군 무을면 안곡리)에서 르그레즈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일곱 번째 서한).
1859년 10월 12일 안곡에서 리브와 스승 신부에게 서한 발송(열여덟 번째 서한). 공과(功課) 번역 작업 완료.
1860년 죽림 (경남 울주군 상북면 이천리의 죽밭) 교우촌에서 경신박해(庚申迫害)를 당해 숨어 지냄.
1860년 9월 3일 죽림에서 르그레즈와, 리브와 스승신부께 서한 발송(열아홉 번째 서한).
* 1861년 3월 21일 : 랑드르(Landre, 洪) 신부, 죠안노(Joanno, 吳)신부, 리델(Ridel, 李福明) 신부, 칼래(Calais, 姜) 신부 입국.
1861년 6월 15일 베르뇌 주교에게 보고차 상경하던 중 문경 혹은 진천 배티에서 장티푸스와 과로로 인해 푸르티에 신부로부터 종부성사를 받고 선종.
1861년 11월 초 가매장 되어 있던 시신이 배론으로 옮겨져 안장됨.